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 home
  • 커뮤니티
  • 치과계소식
  • 이름 정보위원 이메일 dr860911@hanmail.net
    작성일 2018.01.26 조회수 1381
    파일첨부
    제목
    치과위생사 의료인화, 치과계... 추천:541

    치과위생사 의료인화, 치과계 공감대 형성이 우선

    치위협 공청회서 복지부 관계자 입장 밝혀


    신종학 기자
    sjh@sda.or.kr
    등록 2018.01.26 10:29:35
    제763호


    치과위생사 의료인화를 위해서는 “치과계 내부의 공감대 형성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게 정부 측 입장인 것으로 보여 진다. 대한치과위생사협회(회장 문경숙·이하 치위협)가 지난 22일 프레스센터에서 ‘치과위생사 의료인화에 관한 의료법 개정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패널로 참석한 보건복지부 구강생활건강과 임혜성 과장은 “치과위생사 의료인 편입 등 의료법 개정을 위해서는 국민적 합의가 필요하고, 여타 직역 군을 설득할 수 있어야 한다”며 “따라서 무엇보다 범 치과계 내부에서 우선적으로 합의가 되고, 한 목소리를 내야할 필요가 있는데, 아직 유관단체서도 신중한 입장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회는 치위협 김은재 법제이사의 발제, 패널 및 플로워 토론으로 이어졌다. 김은재 법제이사는 “현행 법령 상 ‘진료보조’라는 명시적인 조문이 없다는 이유로 치과위생사의 진료보조, 협조적 업무가 불법이라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며 “정부조차 이를 명확히 판단하지 못하고 모호한 입장만 밝히고 있어 혼란만 가중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그는 다양한 국가에서의 치과위생사의 업무 및 법적지위를 제시하면서 “치과위생사를 의료인으로 함과 동시에 치과의료 업무현실을 반영한 치과위생사 업무법위의 개정이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패널로 참가한 대한치과의사협회 이정호 치과진료인력개발이사는 “치협은 설문 또는 대의원 총회 등을 거쳐 전 회원의 의견을 수렴할 필요가 있다”며 “범치과계의 입장을 검토한 후 치과위생사의 의료인화에 대한 의견을 표명할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여타 의료인 및 의료기사 직군의 의견을 확인하는 과정도 중요하고, 더욱이 의료인에 대한 잣대가 보다 엄격해지고 있는 추세에 따라 국민 정도 중요한 고려사항”이라고 말해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치위협 문경숙 회장은 “치과위생사 의료인화 추진에 있어 치협의 협조가 매우 중요하다”며 “진료현장의 업무범위 관련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데에 많은 공감을 하고 있는 점을 감안한다면 앞으로 치과위생사의 의료인화에 대한 치과계 공감대는 더욱 무르익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신종학 기자/sjh@sda.or.kr

     

     


     

    ※ 기사 원문 : http://www.dentalnews.or.kr/news/article.html?no=20397

     

     

    이전글 올해 구강검진비 7,060원…만 40세...
    다음글 ‘보톡스’ 이갈이 완화 효과 입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6년6월9일은 제71회 구강보건의 날 대한치과위생사협회서울시회 2016.05.27 9537 2410
    1045 환자 피폭선량 저감노력 필요 정보위원 2019.01.14 686 12
    1044 75세 이상 35% “치과진료 못 받아” 정보위원 2019.01.14 692 12
    1043 최저임금 10%대 인상, 동네치과 올해도.. 정보위원 2019.01.14 708 1
    1042 Q&A로 본 ‘만 12세 이하 광중합형.. 정보위원 2019.01.14 722 10
    1041 산재보험 치과보철 수가 인상 정보위원 2019.01.14 684 7
    1040 일본 치과계 경기불황 ‘휘청’ 정보위원 2019.01.14 690 23
    1039 우식치라도 보철 목적일땐 레진충전 급여 안돼 정보위원 2019.01.14 684 30
    1038 광중합기 보유 여부 전산점검 정보위원 2019.01.14 692 8
    1037 65세 이상 치과진료 28.7% 못받아 정보위원 2019.01.05 723 18
    1036 구순구개열 치아교정 3월부터 급여화 정보위원 2019.01.05 716 23
    1035 15세 이상 외래 이용률 62.7%, 진료시간.. 정보위원 2019.01.05 704 33
    1034 20대 구강건강정보는 인터넷 검색 먼저 정보위원 2019.01.05 727 16
    1033 새해부터 광중합형 복합레진 건보 적용 정보위원 2019.01.05 713 25
    1032 치아 부족할수록 고혈압 위험 높아 정보위원 2018.12.16 759 50
    1031 치주염 환자, 혈압 더 오른다 정보위원 2018.12.16 739 55
    1030 특성화고 학생 일반고보다 구강건강.. 정보위원 2018.12.16 749 90
    1029 치과 상호명 보면 시대흐름이 보여요 정보위원 2018.12.16 761 39
    1028 40대 이상 중장년층 치과교정환자.. 정보위원 2018.12.16 750 62
    1027 “40대 이상 중년 치아교정 환자 증가.. 정보위원 2018.12.06 753 81
    1026 연말연시 “치아는 괴로워” 정보위원 2018.12.06 744 85
      1 / 2 / 3 / 4 /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