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 home
  • 커뮤니티
  • 치과계소식
  • 이름 정보위원 이메일 dr860911@hanmail.net
    작성일 2018.01.13 조회수 881
    파일첨부
    제목
    턱관절 방사선 검사 시 착오청구 주의해야 추천:338

    턱관절 방사선 검사 시 착오청구 주의해야

    심평원 자율신고 권고…서울지부, 카카오톡플러스 친구 등으로 홍보


    신종학 기자
    sjh@sda.or.kr
    등록 2018.01.13 09:17:14
    제761호


    턱관절 방사선검사 청구 시 착오 청구가 없도록 주의를 요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이 최근 ‘진료비 부당이득 자율신고제도(가칭) 시범운영’과 관련해 대한치과의협회(회장 김철수) 측에 협조를 요청했다.

     

    심평원이 협조를 구한 내용은 다름 아닌 턱관절 방사선검사 시 착오청구가 일어날 수 있는 개연성이 있기 때문에 이에 대한 오류를 바로 잡기 위한 자율신고를 요청한 것이다. 심평원에 따르면 ‘파노라마촬영-특수(악관절, 악골절 단면, G9761)’ 촬영 후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G9901)’으로 착오청구할 수 있는 개연성이 있다는 것.

     

    따라서 이번 ‘진료비 부당이득 자율신고제도’ 시범운영 대상으로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심평원의 자율신고 시범운영 대상은 지난 2014년 7월부터 지난해 6월까지 36개월간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을 30회 이상 실시한 기관으로 삼고 있다. 해당 의료기관에 대해서는 부당감지 상세내역을 통보한 후 요양기관 스스로 부당이득 여부를 점검해 자진신고하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통보 대상 요양기관은 동기간을 포함해 최초 부적정 청구분부터 최종 확인시점까지 착오청구분을 신고하면 된다.
    일련의 과정을 보면 △부당내역 감지 △선정 및 통보 △자율신고 △접수처리 △정산(환수예정통보) △공단환수 등 순으로 이뤄지게 된다.

     

    심평원은 단순 착오청구 오류로 인한 부적정 청구의 경우 그 차액만을 환수할 것으로 밝히고 있다. 하지만 통보 대상자가 불성실하게 자율신고를 하거나 거짓청구 등의 개연성이 있을 경우 청구분 전액을 환수하고, 현지실사를 의뢰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이상복·이하 서울지부) 보험위원회 측은 회원들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착오청구가 일어날 수 있는 부분을 서울지부 카카오톡플러스 친구(이하 카톡친구) 등을 통해 홍보하고 있다.

     

    서울지부 보험위원회는 카카오플러스친구 등을 통해 턱관절 방사선 검사 시 착오 청구를 일으킬 수 있는 부분을 회원들에게 알리고 있다. 위쪽 방사선 사진이 '파노라마촬영-특수[악관절, 악골절 단면]이며, 아래쪽 방사선 사진이 특수장비로 촬영한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 이미지.
    ▲ 서울지부 보험위원회는 카카오플러스친구 등을 통해 턱관절 방사선 검사 시 착오 청구를 일으킬 수 있는 부분을 회원들에게 알리고 있다. 위쪽 방사선 사진이 '파노라마촬영-특수[악관절, 악골절 단면]이며, 아래쪽 방사선 사진이 특수장비로 촬영한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 이미지.

     

    강호덕 보험이사는 “최근 요양기관 착오에 의한 부적정 청구사례로 ‘파노라마촬영-특수(악관절, 악골절 단면)’ 촬영 후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으로 청구한 사례가 문제가 되고 있다”며 “경두개 방사선사진촬영(Transcranial projection)을 시행한 경우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을 청구할 수 있으나, 이는 특수한 장비를 이용해야 촬영이 가능한 것으로, 일반 파노라마 장비로는 촬영이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에 서울지부는 청구 시 착오를 일으킬 수 있는 파노라마로 악관절을 촬영한 이미지와 관련 특수 장비로 측두하악관절규격촬영 이미지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도록 서울지부 카톡친구를 통해 회원들에게 공지하고 있다.

     

    강호덕 보험이사는 “치과에서는 이 두 항목에 대해 잘 구별하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며 “앞으로 보험교육에 있어서도 관련 내용에 대해 보다 자세하게 교육해, 착오청구로 인해 피해를 입는 회원이 발생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확인요청 통보서를 받은 요양기관은 그날로부터 14일 이내 우편으로 자율신고서, 자율점검 통보내역 체크리스트, 촬영영상 등 입증자료를 심평원 급여조사실 조사2부(문의 : 033-739-1366, 1342)로 제출하면 된다.

     

    신종학 기자 sjh@sda.or.kr

     

     


     

    ※ 기사 원문 : http://www.dentalnews.or.kr/news/article.html?no=20283

     

     

    이전글 치위협 회장 선거 2파전 예상
    다음글 대한치과위생사협회, 은평재활원...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2016년6월9일은 제71회 구강보건의 날 대한치과위생사협회서울시회 2016.05.27 7674 2061
    1005 ‘불법 위임진료’ 독버섯 관행 여전' 정보위원 2018.10.23 687 0
    1004 복지부, ‘구강보건전담부서 신설’ 가시권 진입 정보위원 2018.10.23 679 0
    1003 진료기록부 보존기간 연장될까? 정보위원 2018.10.23 675 0
    1002 치협 의료광고심의위, 진료비 표시광고 모두 '철퇴' 정보위원 2018.10.23 684 0
    1001 진상 환자에 스탭 보호 안 하면 처벌? 정보위원 2018.10.23 678 0
    1000 보수교육, 선택 아닌가요? 정보위원 2018.10.14 688 1
    999 2020년부터 캡슐형 치과용 아말감만.. 정보위원 2018.10.14 703 1
    998 여전한 환자 진료비 할인 요구 ‘곤혹' 정보위원 2018.10.14 689 1
    997 엔도 적정성 평가 시작 , 전국 병의원.. 정보위원 2018.10.14 696 1
    996 치과, 진료비 총액 중 5.7% 차지 정보위원 2018.10.14 663 1
    995 2013년 이전 허가 임플란트 등 재평가.. 정보위원 2018.09.20 726 59
    994 의기법 개정안에 폭발한 치위생과 교수.. 정보위원 2018.09.20 713 34
    993 거리로 나온 치과위생사, 의기법 개정.. 정보위원 2018.09.20 757 61
    992 비타민D 결핍 청소년 ‘충치’ 두 배 정보위원 2018.09.20 713 66
    991 치위생사 국시 ‘시험장’ 선택 가능 정보위원 2018.09.20 723 54
    990 비타민 D로 구강건강 지킨다 정보위원 2018.09.13 738 61
    989 치과의료인 방사선 노출 위험은? 정보위원 2018.09.13 729 60
    988 늘어난 기습폭우 치과 안전도 ‘근심’ 정보위원 2018.09.13 779 71
    987 다양한 구강 위생용품, 칫솔만 있는 것이.. 정보위원 2018.09.13 732 75
    986 20~30대 多진료는 ‘구강’질환 정보위원 2018.09.13 737 71
      1 / 2 / 3 / 4 / 5 /